현재 위치
  1. 게시판
  2. 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판 상세
제목 업사이클 슈즈 브랜드 아나키아, 환경부 인증 기업 선정
작성자 ESGmall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23-01-12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37


최근 환경 문제에 대한 인식도가 전 세계적으로 급증함에 따라서 환경을 지키는 업사이클링 제품에 대한 대중적 관심도가 높아져 가고 있다. 업사이클링은 쓸모없어지거나 버려지는 물건을 새롭게 디자인해 가치를 높이는 물건을 만드는 것을 의미한다. 환경을 지키고자하는 인식이 높아지면서 특히 젊은 10~20대 소비자를 기반으로 가치소비, 자원순환 제품에 대한 소비가 증가하는 추세다.

2016년 28.6%의 독일인은 가격이 더 비싸더라도, 친환경 제품을 대부분 사고 있거나 살 것이라고 응답했으며, 7.5%는 가격과 상관없이 친환경 제품만을 구매한다고 응답했다. 이러한 가운데 업사이클 제품을 직접 구매하는 것에서 끝나지 않고, 직접 만드는 젊은 국내 기업 ‘업사이클링’ 기업 주식회사 아나키아(ANARCHIA)가 환경부 인증 기업에 선정되어 주목을 받고 있다.

2019년도에 창업한 ‘업사이클링’ 기업 주식회사 아나키아(ANARCHIA)는 자투리 가죽과 재생가죽을 활용해 새로운 신발을 만들어내는 회사로 중소 업사이클 기업 사업화 지원사업 선정, 2020년 9월 2일 환경부에서 인정한 환경형 예비 사회적기업이 되었다.

최근 국내 크라우드 펀딩사 와디즈를 통해서 총 11,000% 이상 펀딩 목표를 달성하였고, 친환경 소재를 활용한 여성 워커를 9월 14일 펀딩 시작으로 3,000% 넘는 펀딩액을 달성하기도 했다. 또한 김포공항 특별상점 오프라인 매장에 입점하며, 업사이클 제품에 대한 대중화를 위해서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아나키아 임희택 대표는 “아나키아가 추구하는 방향성은 자원순환과 가치변화”라고 강조하며, “우리나라에서는 하루 396톤의 가죽 쓰레기가 발생하고, 세계의 공장인 중국에서는 1,000배, 1만배가 넘는 가죽 쓰레기가 매립, 소각되면서 2차 환경오염을 일으키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아나키아는 폐가죽&재생가죽을 이용한 신발 제작 및 대중화를 통해 무분별하게 소각되고 버려지는 자원을 이용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서포터들과 함께 자원순환과 가치변화를 이끌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출처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http://www.e2news.com)

[원문보기] http://www.e2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26291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 즐겨찾기
  • 나의쇼핑&정보
  • 나의관심상품
  • 나의장바구니
  • 나의주문내역
  • 배송조회
  • 최근본상품

    이전 제품다음 제품

    CLOSE OPEN